웹진 KRTalk

더보기

VOL. 62

여행정보를 말하다!

#Vol. 62여행에도 때가 있다

11월에 떠나기 좋은 따뜻한 여행지는 어디?
슬슬 입김이 나기 시작하고 자꾸만 몸이 움츠려 든다. 어느 유명한 드라마 속 대사처럼, “겨울이 오고 있다(Winter is coming)”. 그렇다고 다람쥐 마냥 방구석에 틀어박혀 겨울을 나기에는 인생이 너무 아깝지 않은가. 여행을 제대로 즐기는 사람들은 ‘여행에도 때가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다. 아무 때나 아무 데나 떠나다 보면 여행의 의미가 퇴색되며, 돈은 돈대로 쓰고 불쾌한 기억만 안은 채 돌아온다. 이번 KRTalk 62호에서는 한국의 추운 날씨에 가야 그 재미와 만족이 배가 되는, ‘11월에 떠나기 좋은 따뜻한 여행지’를 소개하려 한다.

자세히보기

VOL. 61

#Vol.61미식 여행지 BEST 5


천고마비의 10월, 식도락으로 확실한 행복 찾기
없던 입맛도 되살아난다는 10월이 찾아왔다. 이제는 서울에만 가도 세계 각지의 맛집을 경험해 볼 수 있다지만, 제아무리 미슐랭 3스타 맛집이라 한들 현지의 정취가 어우러지지 않는다면 그것이 다 무슨 소용일까. 이번 KRTalk 61호에서는 현지 맛집을 고집하는 식도락 여행 애호가들을 위해, 그리고 넘치는 식욕을 주체하지 못하는 미식가들을 위해 엄선한 미식 여행지 BEST 5를 소개하려 한다.

VOL. 60

#Vol.60가을 절경 Best 6


가을바람 살랑살랑 불어오면

‘천고마비’의 계절 가을. 파란 하늘은 어느 때보다 높고 살랑이는 바람은 일상을 훌쩍 떠나고 싶은 마음을 부추긴다. 온통 초록빛이었던 나뭇잎이 제각각 색으로 옷을 갈아입으면 산과 들은 곱게 물든다. 오감을 자극하는 아름다운 색감에 남녀노소 불문하고 마음이 들뜨게 마련. 9월을 맞아 KRTalk 60호에서는 가을 시즌 장관을 이루는 세계 명소 6곳을 소개한다.

VOL. 59

#Vol.59해외여행 상식


안전&건강한 여행을 위해 KRT가 전합니다

그 어느 때보다 해외여행 안전이 화두가 된 2019년. 이에 지난 7월에는 외교부 주재로 여행 업계 안전 간담회가 개최됐다. 주요 여행사 및 항공사, 외교부, 문체부, 질병관리본부 등 다수의 정부 부처가 참석한 이번 간담회는 해외 사건, 사고를 예방하고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정보 교류와 상호 협력을 약속하는 자리로 기능했다. 간담회 의제를 바탕으로 KRTalk 59호에서는 안전하고 건강한 해외여행을 위한 필수 정보를 전하고자 한다.

VOL. 58

#Vol.58시칠리아의 풍경


신들의 낙원을 엿보다

걸음걸음이 즐거운 여행지 시칠리아는 이탈리아 남부 위치한 섬이다. 면적은 지중해 서부 스페인령 마요르카 섬의 약 7배, 제주도의 약 14배에 달한다. 지중해 최대의 섬이자 ‘신들의 낙원’이라는 별명에 걸맞게 문화유산, 자연 경관, 미식 등 즐길 거리가 다양해 가히 유럽 여행의 정수라 할 수 있다. KRTalk 58호에서는 이탈리아인들을 비롯해 전 세계 여행객들을 끌어들이는 매력이 있는 여행지인 시칠리아를 들여다본다.

여행 후기

더보기

금자가이드님최고!

금자가이드님 최고입니다~~관리도잘해주고,설명도잘해주고,버스타고 이곳저곳다닐때도 계속서서이야기해주시고,이번여행 넘즐거웟어요~~담달에 부모님모시고 한번더가야겟네요

자세히보기

너무좋은 여행입니다

제주도 여행을 다녀도 이번 여행처럼 날씨도 좋고 가이드님도 잘 챙겨주시고 정말 행복한 여행이 되어 감사드립니다<br /> 패키지 여행을 하면서 일행팀 만남이 가장 모범생처럼 시간되면 차에타고 바른행동을 하는 올바른 생각팀을 만나서 좋은 여행이었습니다<br /> KRT여행 참 좋은 여행이었습니다&nbsp;<br /> 다음에도 꼭&nbsp; 추천을 만이 해야겠습니다 너무 감사합니다&nbsp;

자세히보기

호주/뉴질랜드

긴장감 속에서도 감탄할수밖에 없었던 풍경들

2월 27일&nbsp;출발 [오래도록 간직할] 노옵션/호주(시드니)+뉴질랜드 남북섬 8박 10일<br /> 코로나19의 긴장감속에서 출발했던 여행,<br /> 이미 6개월, 그보다 훨씬 전에 예약했던 일정이여서 개인적으로는 포기하고싶지 않았던 여행이었습니다.<br /> &quot;출발 가능한가여?&quot;라는 질문으로 시작해서 마무리된 여행입니다.&nbsp;<br /> 뉴질랜드 밀포드사운드는 바로 1주전 홍수가 나서 출입금지였다가 운좋게 해제되어<br /> 황홀한 장관을 볼수있는 기회가 주어졌고 여행중 코로나19로 인한 뉴질랜드 입국금지조치가 내려졌다는 소식을 들었다.<br /> 숙소에 들어가면 한국발 코로나19 소식에 초긴장의 연속이었다.&nbsp;<br /> 화창하고 따뜻했던 북섬과 달리 남섬은 쌀쌀했고 바람도 많고 비도 만났다. 광활한 대지의 깨끗함이 그저 선물이었다.<br /> 이 여행을 권했던 상대에게 고마워해야한다는 이야기를 하면서 우여곡절속 행복한 경관을 만끽했다.<br /> 호주로 입국하는 여행상품이었다면 시드니일정중 한국인의 뉴질랜드 입국금지조치가 내려져서<br /> 뉴질랜드 입국 자체가 불가능했을터라 서로에게 감사하며 동지애가 생기게 되었다고나 할까?<br /> 다행이다라는 말과 서로의 안전을 위해 걱정하는 친절하고 상냥한 대화가 오가는&nbsp;팀웍 만렙이었습니다.&nbsp;<br /> 시드니는 야속하게도 도착부터 비가 내려 일정중 반나절정도를 빼고는&nbsp;우중충.<br /> 빗속에서 포트스테판 모래사구에서의 샌드보딩은 색다른 감동이었다.<br /> 그래도 다행인건 운좋게도 본다이비치에서 해가 쨍쨍했고<br /> 우리가 마지막 한국팀이라는, 이런일은 처음이라는 경력 12년차 오페라하우스&nbsp;가이드님의 멘트가 생각난다.<br /> 가이드님들의 &#39;마지막&#39;이라는 표현과 함께 우리는 코로나19 속 마지막팀이 되었다.<br /> 각별한 관심속에 진행되었던 여행이었지만 안전했고 덕분에 행복한 추억을 만들었다.<br /> 귀국일정이 바뀌는 긴장속에서 안전하게 인천공항에 도착할수있도록 애써주신 KRT에 감사드립니다.&nbsp;<br /> 편하게 여행할수있는 건강한 시절을 간절히 바라면서 후기를 남깁니다.<br /> (유심칩을 사용했는데 뉴질랜드에서는 이동중 거의 먹통이었기에 hoxy 참고하시라고...)<br /> <br /> <img alt="" src="https://contents.krt.co.kr/file/ckeditor/f3531bb6-6aa9-48af-b306-32512296e1f0.jpg" /><img alt="" src="https://contents.krt.co.kr/file/ckeditor/3badbdfa-8ee3-449a-b542-0318feebc754.jpg" /><img alt="" src="https://contents.krt.co.kr/file/ckeditor/0f6a6fb6-c800-4511-9790-47e55e0c0287.jpg" /><img alt="" src="https://contents.krt.co.kr/file/ckeditor/640c1e1a-4005-4da9-8219-37891f36ce55.jpg" /><img alt="" src="https://contents.krt.co.kr/file/ckeditor/35236831-ccc3-4dfd-a548-0dfa6ae214ee.jpg" />

자세히보기

여행전 준비사항

더보기

여행유형

여권이란

비자의종류

여행준비

출국준비

입국준비

  이전
다음